해외대학 진학결과 초중고유학 칼럼 감자유학 영어캠프

감자유학

회사소개| 로그인| 회원가입| MY감자| 커뮤니티
센터찾기 대표전화
견적요청 자료신청
간편문의
개인정보동의 [보기]
오늘 본 프로그램
    최근 본
    상품이 없습니다.
맨위로
생생서포터즈
감자리포터 리얼스토리

 6편 ) 밴쿠버에서 친구 사귀기

2019-11-19  |  조회수 : 81  |  댓글수 : 0

 글쓴이 김서희


 

안녕하세요, 감자유학 생생후기 서포터즈 김서희입니다.

 

오늘은 친구 사귀는 방법? 또는 친구를 설멍드릴까 합니다.

 

일단, 제가 그래도 그레이스톤 컬리지를 다니니까!! Classmates들이 제가 처음으로 여기 와서 사귄 친구들이 되겠네요 ~  ㅎㅎㅎ  사실 그레이스톤 컬리지는 Customer Service 전공을 듣는 친구들이 제일 많고, 그 다음으로 Business communication , 그 다음으로 이번에 생긴 지 얼마 안 된 International Business Management, 그 다음 제가 수강하고 있는 Hospitality 순으로 있는 것 같습니다. (제가 입학한 23th, September 기준) 

 

저는 저희 반에서 유일한 동양인이자 한국인입니다ㅋㅋㅋ ( 처음에 식겁했습니다 ㅠㅠㅠ )  다들 영어 늘기엔 좋겠다고 말은 하지만,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어학연수라면 괜찮은데 유학하는 입장에서는 가끔 정확성과 정보 공유를 위해서라면 같은 처지인 한국인 친구가 있으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조금은 있어요.  ㅋㅋㅋ

 

여기서 몇 명 친구들은 International Business Management 들어서 자주 못봐요 ㅠ 사실 저날 이후로 못 본 것 같기도 하네요 ㅋㅋㅋ

 

 

 

저의 호스피탈리티 같이 듣는 반 친구들이랍니다 ~~ ㅎㅎ 

 


 

 

저 보다 4살 많고, 멕시코에서 온 Jesus (?) 친구,제가 페이스페인팅 직접 해주면서 친해졌어요 ㅋㅋㅋ 이름이 좀 특이한데 ㅋㅋㅋ 발음이 지저스 는 아니고 헤이쥬스 라고 발음을 하더라구요 ㅋㅋㅋ 맨날 본인 스스로 내 이름은 지저스지만 난 다 알지 못해 ㅋㅋㅋ 이러고 있어요 ㅋㅋ 근데 똑똑해요 ~ 항상 퀴즈 볼 떄마다 1등 자주 하더라구요 ~ 올 ㅋㅋ

 


 

 

브라질에서 온 친구 ㅋㅋㅋ 저보다 열살 어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처음에 이 친구가 제 나이 듣고 충격먹고 이야기를 안하더라구요? 그래서 뭐지 했는데 ㅋㅋ 제가 자기랑 비슷하거나 조금밖에 차이 안 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나이가 많아서 너무 놀랬데요 ㅋㅋ 같이 자주 놀러다니고 그래요 ㅋㅋ 원래 셀카 안찍는데 이 때 같이 찍고 싶다고 해서 같이 찍었습니다 ㅋㅋ 

 

 

 

근데 만약 학교 밖에서도 친구 만나고 싶고, 좀 더 다양한 친구를 사귀고 싶다면 추천해주고 싶은 이벤트 커뮤니티가 있어요 ㅋㅋ 커뮤니티라 쓰고 클럽이라 읽는다 ㅋㅋㅋ



 

 

여기에 자원봉사가 되시면 되요 ~ 자원봉사가 하는 일은

 


 

 

요렇게 생긴 티켓을 학생들에게 나눠주거나, 해당 파티에 참가해서 그냥 즐겁게 보내면 되는 거랍니다. 밴쿠버의 컬리지나 유니버시티에 다니는 학생들, 혹은 학생 아니더라도 워홀로 온 친구들도 해서 다양한 각국의 친구들을 사귈 수 있어요 ㅎㅎ

 

 

저는 여기 VSE 통해서

 

 

 

이쁜 콜롬비아 친구인 알론이라는 친구도 만나고

 


 

같이 춤추다가 

워홀로 밴쿠버에 오게 된 제일 친한 일본인 YUMI도 만나고 (8살이나 어린…. )


 

 

YUMI를 통해 Akistu라는 다른 일본인 친구도 사겼답니다. ~ 비록  다른 국적을 가진 동양인이지만 그래도 비슷한 문화와 성격을 공유하고 있는 것 같아요 ~


 

물론 현지에 와서도 친구를 사귀면 좋지만

 

더 좋은건 제가 부산에서 우연히 만나 지금껏 저를 많이 도와준 친구도 있어요 ~

 

부산에서 언어교환하다가 만났는데 여기서 서로 연락하고 자주는 아니어도 생각날 떄 연락하고 그래요 ~

 

 

 

 

알렉스 ( 알렉산드리아) 라고 정말 부산을 좋아하고, 가끔 한국어공부도 하면서 저의 가장 친한 현지친구에요 ~

 

와서 친구 사귀는 것도 좋지만 기회가 된다면 한국에서도 캐나다 오기전에 그 현지 친구를 사귀는 것도 너무 좋은 것 같아요 ~ 감회가 다르기도 하고, 확실히 한국을 사랑하고 이해해주는 면이 제일 큰 것 같거든요 ~  자기도 한국에서 외국인으로 일을 하고 공부를 하며 겪었던 것들이 있으니, 좀 더 이해하고 서로 이야기가 잘 통하는 것 같습니다. ~

 

 

 

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~ ^^

 

다음에도 글쓰러 올게요 ~ 

 

 

 이름
 패스워드
 
Comment  0
 
전체 서포터즈 목록보기 목록
김서희님 다른 후기보기

       1      

MENU TOP